현재 버전

책을 안사고, 인터넷 영문 Documents보면서 공부한 사람은 글러벌, 하이레베로 올라가는 가능성이 높고, 책 사서 보는 사람은 일단 최소 1달, 2달 늦게 최신 기술을 습득하게 되기 대문에, 중간에서 머물을 수 있는 가능성이 있습니다.

저는 초보자 일때 책이란 책을 거의 마스터 했을 정도, 그리고, 항상 서점에서 좋은 책 있나 찾는 습관이 있었습니다.(2000년대 최고의 자부심을 느끼며, 나중에 그때 정말 실력없는 놈이었구나 느낌)
그런데, 직원중에 영어 영문학과 출신 개발자가 정말 핫한 내용 그리고, 최신등의 정보 및 노하우를 인터넷을로 확인및 나에게 알르켜 주는 것에 충격을 느꼈습니다. 그리서 2000년때 지만, 영어를 계속 공부했습니다. (토익시험과 별개의 능력)

외국나가서 글러벌 회사(영어, 일본어)에 20년간 일해봤더니, 처음부터 영문서로 기술을 습득하는 습관이 정말 중요하고, 또 자기의 노하우를 영어로 쓴다는 것이 높은곳에 갈 수 있는 것을 느겼습니다.

진짜 초보자 - 한글 책,
영어 잘하는 초보자 - 영문 책
능력있는 경험자(높은 레벨로 가고싶은자) - 영어 문서 (인터넷), 영문 블로그 쓰기

사람마다 가치관과 위치와 꿈이 틀리기 때문에, 정확한 답이 없습니다.

@skill님은 높은곳에 갈 수 있는 마인드가 있는것 같습니다.다만 다른분은 다른 기준이 있을 뿐입니다.

나중에 협업 할 때 자기가 능력이 높으면, 반대로 힘들 때가 있습니다.(처음부터 같은 레벨의 구글, 마이크로 소프트, 페이스북으로 가시는걸 추천합니다.)



수정 이력

2020-09-20 12:49:28 에 아래 내용에서 변경 됨 #2

책을 안사고, 인터넷 영문 Documents보면서 공부한 사람은 글러벌, 하이레베로 올라가는 가능성이 높고, 책 사서 보는 사람은 일단 최소 1달, 2달 늦게 최신 기술을 습득하게 되기 대문에, 중간에서 머물을 수 있는 가능성이 있습니다.

저는 초보자 일때 책이란 책을 거의 마스터 했을 정도, 그리고, 항상 서점에서 좋은 책 있나 찾는 습관이 있었습니다.(2000년대 최고의 자부심을 느끼며, 나중에 그때 정말 실력없는 놈이었구나 느낌)
그런데, 직원중에 영어 영문학과 출신 개발자가 정말 핫한 내용 그리고, 최신등의 정보 및 노하우를 인터넷을로 확인및 나에게 알르켜 주는 것에 충격을 느꼈습니다. 그리서 2000년때 지만, 영어를 계속 공부했습니다. (토익시험과 별개의 능력)

외국나가서 글러벌 회사(영어, 일본어)에 20년간 일해봤더니, 처음부터 영문서로 기술을 습득하는 습관이 정말 중요하고, 또 자기의 노하우를 영어로 쓴다는 것이 높은곳에 갈 수 있는 것을 느겼습니다.

진짜 초보자 - 한글 책,
영어 잘하는 초보자 - 영문 책
능력있는 경험자(높은 레벨로 가고싶은자) - 영어 문서 (인터넷), 영문 블로그 쓰기

사람마다 가치관과 위치와 꿈이 틀리기 때문에, 정확한 답이 없습니다.

@skill님은 높은곳에 갈 수 있는 마인드가 있는것 같습니다.다만 다른분은 다른 기준이 있을 뿐입니다.

나중에 협업 할 때 자기가 능력이 높으면, 반대로 힘들 때가 있습니다.(처음부터 구글, 마이크로 소프트, 페이스북으로 가시는걸 추천합니다.)


2020-09-20 12:47:03 에 아래 내용에서 변경 됨 #1

책을 안사고, Documents보면서 공부한 사람은 글러벌, 하이레베로 올라가는 가능성이 높고, 책 사서 보는 사람은 일단 최소 1달, 2달 늦게 최신 기술을 습득하게 되기 대문에, 중간에서 머물을 수 있는 가능성이 있습니다.

저는 초보자 일때 책이란 책을 거의 마스터 했을 정도, 그리고, 항상 서점에서 좋은 책 있나 찾는 습관이 있었습니다.(2000년대 최고의 자부심을 느끼며, 나중에 그때 정말 실력없는 놈이었구나 느낌)
그런데, 직원중에 영어 영문학과 출신 개발자가 정말 핫한 내용 그리고, 최신등의 정보 및 노하우를 인터넷을로 확인및 나에게 알르켜 주는 것에 충격을 느꼈습니다. 그리서 2000년때 지만, 영어를 계속 공부했습니다. (토익시험과 별개의 능력)

외국나가서 글러벌 회사(영어, 일본어)에 20년간 일해봤더니, 처음부터 영문서로 기술을 습득하는 습관이 정말 중요하고, 또 자기의 노하우를 영어로 쓴다는 것이 높은곳에 갈 수 있는 것을 느겼습니다.

진짜 초보자 - 한글 책,
영어 잘하는 초보자 - 영문 책
능력있는 경험자(높은 레벨로 가고싶은자) - 영어 문서 (인터넷), 영문 블로그 쓰기

사람마다 가치관과 위치와 꿈이 틀리기 때문에, 정확한 답이 없습니다.

@skill님은 높은곳에 갈 수 있는 마인드가 있는것 같습니다.다만 다른분은 다른 기준이 있을 뿐입니다.

나중에 협업 할 때 자기가 능력이 높으면, 반대로 힘들 때가 있습니다.(처음부터 구글, 마이크로 소프트, 페이스북으로 가시는걸 추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