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오리사과
494
2019-08-06 20:08:24 작성 2019-08-06 20:33:16 수정됨
15
1376

여기 프리를 꿈꾸는 어린 분들 많아서 다시 환기시켜 줄께요 프리란


아래 입니다. 


양쪽 경험한 결과 정직을 손들어 줍니다. 경제위기 나면 일순위 비정규직 짤려바야... 추가로 나이도 많다? 오래 집에서 지내야 합니다. 그러니 나이 들기전에 얼릉 안전빵 정직 들어가삼


근데 프리 좋아해서 정직 경력이 몇년 안되면 정말 답 없슴 그 조건에 갈수 있는 곳은 파견 정직뿐 그럼 다시 프리로? 악순환의 고리 인생의 꼬임


진득히 정직해서 좋은 위치에서 자리 보전하소서


프리급여가 많다구요? ㅋㅋ 요즘 정직 페이가 하루높이 올라갑니다 프리 페이는 10년전 그 페이 ㅋㅋ

5월 종소세 함 내보삼요 고급분들 ㅋㅋ 공제가 거의 안됨요 엄청 토해냄 ㅠ


급여날도 짜증나게 매달 오후 3시 이후에 입금되질 않나

급여날 일요일이라면 금욜에 입금해주던지 끝까지 일요일 오후 입금이나 하고 알바냐?


결국 보도방 사장님들 배불려주고~


정규직 급여는 물가 대비 계속 오르는데

고객이 발주한 프로젝트 인력단가는 10년 전 그대로다?

절대 아니죠~ 받을 건 다 받고 내리는 하청 단가는 10년전

그 차익은 누가 먹나요??


으그~ 진짜 


프리의 워라벨 ㅋㅋ

요즘 정직도 다 워라벨 칼퇴여~ 정신 차리삼

회식? 정직도 가기 시름 집에 가 ㅋㅋ


P.S :


개인 프리로 고객한테 소송한번 걸려보면 진짜 인생 작살...ㅠ

그러니 어린 고객한테 (10년 어린) 굽신 굽신

이런 정서가 좋나요?


0
0
  • 댓글 15

  • 스텁
    975
    2019-08-06 20:44:01 작성 2019-08-06 20:44:32 수정됨

    음~ 불과..4년전만 해도 대체적으로 정직원 워라밸 별로였는데 요즘은 정말 많이 좋아졌다고 하더라구요. 지인피셜. L(사랑해요 말고), C사, 지인의 지인피셜 S사.

    0
  • 외주인력
    978
    2019-08-06 21:06:02

    어느분야에서 일하시는지는 모르겠지만

    다 개인이 하기 나름입니다.

    전 초반에 정직3년하고 현재 프리만 12년째 입니다.


    정직 3년간 이틀에 한번꼴로 야근하고 주말근무 자주했지만

    프리11년 넘게 하는동안 주말출근 총 5회 이내이구요.

    야근은 해본적이 거의 없습니다.  일년에 한번정도?


    단가는 10년전보다 100만원 넘게 올랐습니다.

    당시 고급이 550정도였지만 

    현재고급은 650~700 입니다.


    전 연 소득 7500 넘을까봐 일부러 일년에 한달정도 쉽니다.

    종소세는 세무사 적당히 맡기면 연 100정도 돌려받구요.

    건강보험, 국민연금은 다들 아시다시피 잘 처리하면 최소금액으로 가능하죠.


    유리한 업무분야를 정해서 경력을 일관성있게 쌓고

    좋은 업체들과 관계유지 잘하고 일처리 문제없이 해주면

    좋은 단가로 편하게 오래 일할수 있습니다.


    애초에 대기업가서 좋은 대우 받으면 가장 좋겠지요.

    아니면 능력을 키워서 좋은 회사로 이직하든지

    하지만 이도저도 아닐거같으면 경력관리 잘해서 프리로 롱런하는것도 꽤 괜찮은 선택이라 생각합니다.


    지금도 차세대중인데 50대 프리분들 많습니다.

    한가지 경력을 주욱 잘 쌓은분들이지요.

    일 하나 끝나면 여기저기 같이 일하자고 연락 많이들 받습니다.


    전 아직 40대 초반인데  요새 젊은 개발자가 워낙없어서

    60대 까지도 무리없이 할수 있을것 같네요.

    8
  • StringBuilder덕후
    123
    2019-08-06 21:25:58
    공식적으로 퇴직금없고 연차없고 똥치우는 노가다성 단순업무위주에 필요없으면 쉽게자르고 이질감 느끼게 투명인간 취급하고 나이어린 고객에게 네네 굽신굽신거리며 혼자밥먹고 노트북,모니터 사비로 사들고 가서 일하는데 파견업체는 급여체불하고 원청업체가 소송건다고 나오면 미치죠.
    내가 왜이런 고생을 사서 하나......
    3
  • flydof
    355
    2019-08-06 22:11:21

    대부분 맞는 말인데 오십넘어 정직으로 회사생활 할 자신 있나요... 회사에서 안짤릴것 같죠?

    0
  • 방가방가2
    825
    2019-08-06 23:09:44

    프리 vs 정직 = 도토리 키재기

    프리 vs 정직 vs 사장 친인척 => 사장 친인척 승

    대기업 재벌들을 보시면 답이 나올겁니다. 중소기업도 똑같습니다. 사장이, 다 똑같은 직원들 끼리 정직이니 프리이니 하며 싸우는 사이 권력을 공고히는 모습이 떠오릅니다. 다같이 합심하면 사장에게 불합리한 근로조건이나, 처우를 개선하고 함께 성장해나가는 아름다운 그림을 그릴수 있을텐데, 그 사이에서 직원들 끼리 서로 사오분열해버리니 사장은 벤츠를 사고 직원들 임금은 체불... 

    2
  • 샘오취리
    185
    2019-08-07 04:24:32 작성 2019-08-07 04:25:12 수정됨

    사장님 장사 어렵다고 여기다가 정직인척 프리인척 코스프레 글쓰시면 안되요 ㅋㅋㅋ

    3
  • j2doll
    521
    2019-08-07 09:27:37

    막걸리 아저씨 같기도 한데요

    0
  • 부르부르
    1k
    2019-08-07 09:35:57

    전 프리가 너무 좋은데

    정직으로 일 할 땐 완전 노예처럼 부려먹던데 중소기업 사장들은 

    0
  • ONLINE
    329
    2019-08-07 09:38:51

    도토리 키재기 하고 계시네.. 비슷한 처지 끼리 누가 낫냐 못낫냐 하는걸 보면..

    노예들이 자신들의 족쇄의 크기를 보면서 내 족쇄가 더 크다고 자랑하는 꼴..

    0
  • 연호파파
    1k
    2019-08-07 09:48:16

    개인적인 경험을 일반화 하지 마세요.  case by case 입니다. 

    강소중소기업 미만은 프리가 낫다라는게 제 의견입니다.


    0
  • satis
    1k
    2019-08-07 10:07:28
    그런곳만 경험하셨나 봅니다. 안타깝네요. 좋은 환경에서 대우를 받아가며 일할 수 있습니다.
    0
  • 심심한사부
    993
    2019-08-07 10:08:35

    실력이 좋으면 프리 보다는 인정 받는 정직을 찾아 가는게

    좀더 좋은 인생을 보장 받습니다.



    0
  • 고뿌
    804
    2019-08-09 05:07:41

    3년차 기준,


    정규직 : 250

    프리 : 400


    정규직 : 금요일마다 청소 시킴

    프리 : 정규직이 청소할때 그냥 나가서 담배피고 있다 들어옴.


    정규직 : 전화 받음

    프리 : 전화기 없음


    정규직 : 토요일 김과장 결혼식 5만원내는것도 모자라서, 사회 봐달라는 요청까지 들어옴

    프리 : 퍼질러 잠.


    정규직 : 회식 참여안하는것도 한두번이지, 몇달에 한번은 어쨋든 참여해야함. 하루 9시간 보는것도 지겨운 사람 계속 봄

    프리 : 응 안가.


    정규직 : 백엔드인데 맨날 제이쿼리 시킴. 가끔 psd 직접 열어서 수정하기도 함.

    프리 : 백엔드 포지션에 맞게 그 일 함.

    1
  • 공밍
    149
    2019-08-09 14:45:34

    정직이 안전하다??? ㅋㅋㅋ

    0
  • 마장동
    20
    2019-08-12 16:18:32

    일장일단이 있는 것 같아요.

    너무 그렇게 흑백논리로 들이댈 필요는 없을 듯...

    0
  • 로그인을 하시면 댓글을 등록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