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포지트
3k
2016-02-15 15:26:44
6
2879

옛날 X-Internet 을 추억하며...


HTML5을 추구하고 W3C 활동하다 보니 지금은 치가 떨리지만...

사정상 어쩔 수 없이 들어간 때가 몇 번 있었는데,

거기서 마폼 엑폼 넥사 경험해봤습니다.

그리고 이들을 해야 하는 질문에는 한결같았죠.

"배워라. 쉽다. 동강도 있고..."

"많이 쓰는 툴을 왜 안쓰려 하는가?"

"웹보다 이 툴이 더 쉬웠다. 웹에 이렇게 빨리 생산해내는 대안 있는가? 없으면 잔 말 말라."

개발자들 의견이 이랬었죠.

그 이유가 바로 C/S에서 웹으로 갑자기 넘어가는 바람에 생긴 선배 세대 개발자들의 트라우마로 보입니다.

OKJSP때도 이 글 올렸었는데 몇시간 만에 욕 디지게 얻어먹었지만 다시 생각나서 씁니다.

여긴 저보다 고급 개발자들 많으실 겁니다. 이중에 순수 웹만 하셨다 손들어보세요.

별로 없습니다. 제 선배도 마찬가지였고요.

저같은 경우 웹부터 시작했습니다. ASP였지만, 저는 웹을 공부했습니다.

미래의 기술이라 칭할 Ajax와 그리고 스크립트 생산성을 높여주는 jQuery...

Ajax가 돌아가는 원리, 그리고 HTTP 통신의 원리. 이를 알기 위해 OSI 7계층까지도 공부... 는 다들 했을 테고요.

여태까지 C/S 하다가 프로젝트가 사라지고 웹만 있습니다.

그러면 선배님들 웹은 어려워 하실 겁니다. 물론 성공적으로 웹에 안착된 분도 계실 겁니다.

하지만 대체적으로 웹 때문에 어려웠던 개발을 X-Internet이 살려줬습니다.

많이들 쓰는 마이플랫폼부터 가우스 트러스트폼... 그리고 플렉스.

그리고 대기업에서 쓰자마자 여러 기업에서 무슨 패션유행처럼 씁니다.

물론 돈없는 중소기업은 PHP나 ASP 웹 개발을 합니다.

이렇다 보니 웹 개발을 너무 수준 낮다고 하시는 분까지 봤습니다.

지금은 많이 달라졌습니다. 개발자도 디자인 신경 안쓰고 개발하는 시대가 왔습니다.

HTML5로 구현할 수 있는 생산성 향상 도구와 프레임워크가 많이 생겼죠.

하지만 한국땅은 영원한 엑스인터넷 천국입니다.

C/S 향수에 많이 젖어 있다는 걸 프리랜서 하면서 너무나 느꼈습니다.

그리고 이를 그리워 하는 개발자들과 저는 일하고 있습니다.


여전히 더이상의 기술개선을 안하는 엑스인터넷에 의존하고 있습니다.

넥사를 쓴다면 모를까, 마폼에 감동한 클라도 봤습니다. 맞아요. 넥사는 마폼보다 너무 비싸죠.

만약 한계에 부딪혀 구현 못하면 포기해야 합니다. 해당 제조사에 의뢰해야 합니다. 하지만 그들도 안합니다. 돈을 만수르처럼 주지 않는 이상. 그리고 포기하게 되지만, 클라들은 이걸 수용할 리가 없죠.

하지만 웹은 이 한계를 넘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요구사항은 웹 브라우저 업그레이드였죠.

클라들은 싫다고 합니다. 결국 대체 방법을 구하죠. 결국 떡칠하고 C/S만도 못한 우베이 완성됩니다.

이렇게 세대간, 기술간, 그리고 인식 격차가 지금 혼란스럽 개발 생태계를 만들고 있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이를 아무도 이 혼란을 잠재우지 않으려 합니다. 이 혼란을 밥줄려 여기는 개발자와 장사꾼이 있기 때문이죠.

0
  • 댓글 6

  • charlatan
    4k
    2016-02-15 15:38:23

    뭐 공감은 하지만... 일단 고객 입장에선 자기 업무를 잘 할 수 있는 시스템을 원하지 웹표준이고 HTML5고 나발이고 다 필요없다는 걸 개발자들도 깨달아야 한다고 봅니다. 

    개발을 위한 개발, 앞으로 웹기술이 어쩌고 저쩌고 하는 것들 그거 다 소용없어요. 그런 기술들이 의미있는 곳은 따로 있습니다. 어차피 관점과 타겟이 다른 거지요. 특히 기업내부 업무시스템은 더더욱... 시스템은 그 사람들을 위해 존재하는 것이지 엣지 테크놀로지를 동경하는 개발자들의 자존감을 증명하기 위해 존재하는게 아닌 거지요.


  • 더미
    17k
    2016-02-15 15:49:42
    문제는... 고객이 웹표준을 원한다는거죠..


  • charlatan
    4k
    2016-02-15 16:08:01

    ejalapdlf

    고객이 웹표준을? 더 피곤하겠는데요! ^^;

  • 에르딘트
    3k
    2016-02-15 19:06:26

    고객이 웹표준을 잘 알면 모르겠지만 항상 얻어들은 지식으로 일부만 알죠....ㄷㄷㄷ html5를 IE8에서 돌아가게 해 달라고 하는식..... 

  • dasider41
    352
    2016-02-16 06:33:55

    저도 canvas를 사용해서 이미지 저장하는 모듈이 있었는데, 모든 ie에서 다 돌아가게 만들라고해서

    코피 흘렸던적 있었죠.....ㅠ

  • baltasar
    7k
    2016-02-16 08:17:46

    을이 되면 이래저래 피곤한 삶을 살아야 됩니다. 하청 설비업종은 이래저래 피곤한 겁니다. 갑이 되거나 갑의 업종으로 이동하세요. 지록위마의 먕분일지라도 있으면 그걸 구실삼아 내 맘대로 적게 일하고 내 마음대로 개발하고 내가 작성한 견적대로 상대가 지갑에서 돈을 꺼내는 신세계가 열립니다.

  • 로그인을 하시면 댓글을 등록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