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Rich
24
2021-12-13 10:20:08 작성 2021-12-13 10:21:42 수정됨
5
1016

비전공 독학 학습자의 고독한 이야기;;


안녕하세요.

개발자는 아니지만, 몇 해 전부터 웹개발에 관심이 생겨, 혼자 인터넷 강의를 들으며

외로움에 지쳐가는 독학 학습자입니다.


웹개발에 관심이 생긴 발단은,

제가 운영중인 사업 관련 홈페이지를 제작자 분께 의뢰를 맡기게 되면서 부터인데,

나도 이런 홈페이지를 내가 직접 만들고 관리할 수 있다면 좋겠다.. 공부해볼까? 가 시작이었습니다.


맛보기로 생활코딩을 통해, html, css, js 등을 훑어보고, 에디터에 코드들을 따라 적어 보며,

당시에 마치 프로그래머가 된냥 멋지고 신기하게 느껴졌었는데요.

점차 재미를 느낄 즈음, 그 이후에 공부해야할 수많은 커리큘럼, 방대한 학습량에 압도당합니다.


분명 의지는 있고 관심은 있는데, 이게 방향이 맞는건지, 내가 잘 따라가고 있는건지

강의를 듣고 있는 와중에도 끊임 없이 의심하게 되더라구요.

나름의 기준이 없으니, 미쳐 끝내지도 못한 강의가 있는데도, 새로 또 다른 강의를 등록하고

책도 사고, 유튜브도 보고 수많은 삽질의 연속이었습니다. ㅎㅎ 


파이썬, 장고에 손을 들이면서 부터는 정확히 이해도 안되고, 기계적으로 강의에 나오는 코드들만 따라치고 있더라구요.

중간에 너무 스트레스를 받아, 몇 달간 쉬기도 하며 그렇게 2년여의 시간이 흘렀습니다.

주변 지인이나 친구중, 개발자가 없다보니, 이런 과정들을 혼자 인내하는게 가장 지루하고 지쳤던거 같아요.


그래도, 며칠전부터 다시 마음 잡고, 개발공부 시작했습니다. ㅎㅎ 이번에는 얼마나 또 갈지 모르겠지만,

느리지만 천천히라도 꾸준히 공부해볼 계획이에요.


현업에 계신 개발자 분들이나, 개발 공부 경력이 되시는 회원분들의 조언 언제나 환영합니다!

저처럼 독학하시는 분들 참 외롭고 고독하실텐데, 어떻게 학습하시나요? ㅎㅎ 


0
  • 댓글 5

  • 40대개발자1
    952
    2021-12-13 11:22:25

    저도 독학하느라 힘들었던 사람중에 하나입니다.

    여기 메뉴에도 있지만 정기모임이나 스터디 공고 보시면 참여 해보는거 추천합니다.

    그런 모임이나 스터디가 잘 안되는 경우가 많지만 그래도 본인하고 맞는 스터디를

    찾으셔서 같은 생각을 가진 분들과 교류하는게 중요한것 같습니다.


    회사는 아무래도 업무다보니 오히려 스터디나 기타 다른 형태의 개발모임보다

    더 업무에 대한 압박이 있을 수 있습니다.

  • JRich
    24
    2021-12-13 11:56:19

    네, 저도 서울쪽에 있었으면 더 적극적으로 모임도 알아봤을텐데,

    현재 지방에 있어서, 스터디가 활성화 되어 있나 모르겠네요 ㅎㅎ 

    좀 알아봐야겠습니다.  답변 감사해요 ^^

  • CodeDiver
    1k
    2021-12-13 12:05:02

    웹개발 기술 중 본인이 필요한 것만 익히면 그리 많이 어렵거나 스트레스 받진 않을텐데

    취미로 하고 계신건지 개발자가 최종 목표인건지.. 궁금하네요.


    비전공 무경력자가 백엔드, 프론트엔드 로드맵 같은거 보면 압도당하니까 그냥 참고만 하시고

    HTML, CSS, JS, React.JS로 프론트엔드 다지고 난 다음에

    백엔드 (MySQL, Java Spring Boot 등)으로 넓히세요.

    그리고 동영상 강의는 눈으로만 보지 말고 이해하고 따라서 코딩해보고.. 막연하던게 점점 보일거예요.

    시간만 낭비니까 이해 안 가는건 계속 붙잡고 있지 마세요. (쉬운 강좌부터 이해하는게 더 나음)


    책도 마찬가지예요. 처음부터 두껍고 어려운거부터 보면 질려서 포기하게 되니까

    얇고 쉬운것부터 보세요. ^^ 

  • 러셀웨스트브륙
    1k
    2021-12-13 12:38:37

    반갑습니다. 저도 비전공 독학 개발자 입니다.

    제가 추천해 드리는 방식은 힘들겠지만, 상용 서비스를 목표로 끝까지 만들어 보는 것입니다.
    자신을 의심하지 말고, 모르는 것은 부딪혀 해결하면서 만들어 보시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 같습니다.
    좀 극단적이지만 저는 이런 방법으로 개발 공부를 해 왔습니다.

    화이팅 하자구요!

  • JRich
    24
    2021-12-13 18:29:21
    피드백 답글 감사히 정독했습니다. 
    강의 들으며, 늦더라도 꾸준히 공부해 나갈 계획입니다 ^^ 
    러셀님의 빡센 개발환경은 저는 따라하지 못하지만,
    제 본업이 따로 있는지라, 개발공부도 병행해서 틈틈히 해나가 보려구요~
  • 로그인을 하시면 댓글을 등록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