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enitsu
89
2021-09-02 15:47:35 작성 2021-09-02 16:24:40 수정됨
11
1698

맘이 쓰라리네요


눈팅만하다 글을 써봅니다.


작은회사에서 큰회사로 이직한지 1년된 개발자인데요

 

(총 웹개발 경력은 2년)

 

업무 따라간다고 이것저것 해보았지만

 

팀장님이 원하는 만큼 결과가 안나와서 

 

저도 답답하고 팀에 짐만 되는것같아 괴로워하고 있었는데

 

민폐가 되니 차라리 자발적 퇴사를 할까도 생각했었습니다

 

근데 인사평가때문에 이사님도 아셔서

 

오늘 이사님하고 1대1 면담하고 멘탈이 가루가 됐습니다

 

짤리고 싶지 않으면 야근을 해서라도 열심히 하는 모습을 보이라고

 

맞는 말인걸 알지만 평소 우울증약 먹으면서 버티는지라

 

 살면서 재밋는것도 없고 억지로 버티고 있는데

 

 더 마음이 아프고 쓰라리네요

 

먹고살기 힘드네요


 ---------------------------------------------------------------------------------------

ps - 혼난 이유는 아래와 같아요.

 

개발 완료 후 코드리뷰때 코드가 복잡하다고 알아보기 힘들다고 혹은 팀장맘에 안든다고 몇번이나 퇴짜를 맞으니 작업일정이 늘어지게 되어 윗선에서는 1인분도 못한다고 생각하시더라구요...


0
  • 댓글 11

  • 콘푸로스트
    3k
    2021-09-02 16:00:52
    회사의 조직원으로서 조직에 충성하는 모습은 좋습니다

    하지만

    그 무엇보다도 “내”가 먼저입니다

  • jjavaman
    9k
    2021-09-02 16:00:56

    힘내시고 멘탈,육체 건강 관리 잘 하십쇼. 

    회사에서 짤리면 어떤식으로든 재취업하면되지만 

    건강 잃으면 회복하기가 힘듭니다. 

    건강해야 일도 잘 할수있는 겁니다.  


  • 쿠잉
    4k
    2021-09-02 16:25:43

    그렇게 쉽게 짤리지는 않습니다

    최대한 긍정적인 생각으로 버텨보세요


    지금 그만 두면 경력 관리상 좀 애매할 것 같습니다. 여기서 조금더 버텼다가 이직을 다시 해보시는걸 추천 드립니다.

  • 태현짱와우
    959
    2021-09-02 17:19:35

    가스라이팅 시동거는구만

  • 마하카스
    1k
    2021-09-02 17:38:00

    회사보다 "내"가 먼저입니다.

    당장 회사를 그만두기 어렵다면,

    주말이나 퇴근 후 스트레스 풀만한 취미 하나 먼저 만들어보시죠

    그리고 코드리뷰 시 지적사항이 많다면

    네이밍 룰 등 팀룰에 맞지 않는 코드가 많았는지 한번

    생각해보고 코드짜보시는것도 괜찮을거 같고,

    코드치면서 중간중간 주석으로 메모하는 습관 들여보는것도

    괜찮을거 같아요.

    처음 코드 칠땐 주석으로 계속 메모하며 치는게 오래걸리긴한데

    리펙토링 시간이 줄어서 오히려 더 편할 수도 있을거 같아요

  • 마라토집착
    6k
    2021-09-02 18:50:04

    이직   하시는게 어떤가요?

  • zenitsu
    89
    2021-09-02 19:06:07
  • 그냥그렇군
    139
    2021-09-02 20:58:48

    저는 약드시면서 할 정도라면 하지 않으셨으면 좋겠네요. 

    길게 보면 약먹는게 쉽게 끊기 어렵다고 생각해서입니다. 


  • 머리가아프네
    242
    2021-09-03 11:11:37

    짜르니 뭐니 그딴 소리는 왜하는거야ㅡㅡ인수인계고 나발이고 당일 통보 당일 퇴사한다고 협박해도 기분 좋을라나?

  • jjna0825
    547
    2021-09-03 14:01:44

    그렇게 퇴직서 제출하면 어떻게든 계속 근무해 달라고 요청합니다. (경험담)

    회사에 열심히 일하고 코딩능력 기르도록 노력하면서... 이직준비 착실하게 하시죠

  • 황금바벨
    128
    2021-09-03 16:06:25

    저는 10년차인데 비슷한 입장이라 공감됩니다.

    기술스택이 안맞아서 스스로 만족할만한 성과가 안나오더라구요. 6개월 참아보다가 결국 지난주에 사표 냈습니다.

    (안맞는거 알면서 지원한건 아니고 지금 회사에서 입사제안 받은거라 -_-)

    재직기간 짧아서 다른 회사서류통과도 못할까 조~금은 걱정했었는데 면접 잘만 불러주네요

    글쓴이분이 모자란게 아니라 회사와 안맞는겁니다.

    회사보다는 내가 먼저입니다. 나 먼저 챙기세요.

    아 그리고 코드리뷰... 개인적으로 이건 리뷰 하는 사람의 주관이 반영될 수 밖에 없기때문에

    코드리뷰가 절대적인 평가 기준이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힘내세요!!!!

  • 로그인을 하시면 댓글을 등록할 수 있습니다.